가정보육 일기) 어린이집 갔다가 퇴소 하고 다시 일상으로, 사이좋은 남매

Last Updated :

밀리고 밀린 가정보육 일기. 

어린이집 갔다가 다시 퇴소.

마의 36개월… 그 기간을 지나며 아, 이제는 아이도 나도 새로운 변화가 필요하겠다 싶던 찰나. 
내 인생에 있어 “선택"으로 가장 힘들었던 지난 몇 달. 
36개월이라는 시점에 꽂혔기 보다는 "아이가 준비되는 그 때"가 된 것 같았다. 
다른 사람들에 관심을 가지고, 아이도 부쩍 성장한 것 같고. 
아이에게 무엇보다 좋은 경험이 되지 않을까 했다.
결론은 안 다닌다.
아이가 다니다 거부를 했던 것과(거부하는 건 자연스러운 일) 
오히려 첫째 둘째 모두 동시에 보내는 것이 맞다고 생각했다.
둘을 보낼 수 있는 곳을 또 찾아보고, 고민하고.. 많은 생각을 하고 
그 와중에 몸은 안 좋아지고..
다시 모든 게 정리된 지금은 또 다른 선택들이 내 앞에 놓여져 있지만
어린이집을 안 다니는 것에 대한 고민은 없다.
 

사이좋은 남매

사이가 좋다고 감히?이야기 할 수 있을까 싶지만 지금 겉으로 보면 그렇다. 
아이들이 둘이서 너무 잘 논다. 첫째가 둘째에게 재잘재잘~ 이야기하고
둘째는 또 그걸 잘 듣고.. 따라주고.. 졸졸 따라다니며 논다.. 
뭐가 정답인지. 머리가 너무 복잡하지만..
(지금 이 글을 쓰는 지금도 그렇다. )
둘이 자기것이라며 우기고 뺏다가 
갑자기 어느순간부터 첫째가 둘째를 챙겨주는데
뭔가 양보해야한다는 압박감?그런 것이
네살짜리 에게 .. 다가온건가 하는 느낌이 들었다. 
사실 나는 첫째라서 양보해야 된다 → 이 논리를 싫어한다.
그래서 말하지도 않았고 언급조차 하지 않았다. 
그런데 자연스럽게 그렇게 됐다는 것은
자기가 판단했다는 것.. (눈치를 본 것도 있겠지만.)
최대한 첫째에게 관여하지 않고 스스로 판단할 수 있게끔 
지켜봐준 것이 이렇게 된건가 싶기도 하다.
결론은 “아직까지는 둘 사이가 좋다”는 것이고
트러블이 있더라도 그것을 잘 해결할 수 있게 옆에서 돕는 것이 내 할 일.

 

 

가정보육 일기) 어린이집 갔다가 퇴소 하고 다시 일상으로, 사이좋은 남매 | sonday morning : https://sondaymorning.com/post/af12fbea/35
2023-06-28 1 2023-06-29 1 2023-07-03 3 2023-07-04 1 2023-07-05 1 2023-07-06 2 2023-07-07 1 2023-07-08 1 2023-07-09 2 2023-07-10 2 2023-07-11 1 2023-07-13 1 2023-07-14 2 2023-07-15 1 2023-07-16 1 2023-07-18 6 2023-07-20 1 2023-07-22 3 2023-07-25 4 2023-07-27 1 2023-07-28 2 2023-07-29 2 2023-07-31 1 2023-08-01 2 2023-08-05 1 2023-08-06 3 2023-08-08 2 2023-08-10 2 2023-08-14 1 2023-08-16 1 2023-08-18 1 2023-08-19 2 2023-08-20 3 2023-08-22 3 2023-08-23 1 2023-08-25 2 2023-08-26 1 2023-08-27 4 2023-08-28 1 2023-08-30 3 2023-08-31 3 2023-09-01 1 2023-09-02 2 2023-09-03 1 2023-09-05 2 2023-09-06 4 2023-09-07 1 2023-09-08 1 2023-09-09 2 2023-09-10 5 2023-09-11 3 2023-09-12 1 2023-09-13 1 2023-09-14 3 2023-09-15 2 2023-09-16 4 2023-09-17 3 2023-09-18 4 2023-09-20 6 2023-09-22 1 2023-09-23 1 2023-09-24 4 2023-09-25 3 2023-09-26 2 2023-09-28 2 2023-09-30 3 2023-10-03 1 2023-10-04 4 2023-10-05 4 2023-10-08 2 2023-10-09 5 2023-10-10 1 2023-10-11 1 2023-10-12 2 2023-10-14 4 2023-10-15 3 2023-10-16 5 2023-10-17 4 2023-10-18 1 2023-10-19 1 2023-10-21 6 2023-10-22 1 2023-10-23 6 2023-10-24 2 2023-10-25 2 2023-10-26 2 2023-10-29 1 2023-10-31 4 2023-11-02 5 2023-11-03 2 2023-11-04 1 2023-11-05 2 2023-11-06 1 2023-11-08 1 2023-11-09 1 2023-11-12 2 2023-11-13 2 2023-11-14 2 2023-11-17 1 2023-11-18 1 2023-11-21 1 2023-11-24 1 2023-11-25 1 2023-11-30 2 2023-12-02 1 2023-12-05 1 2023-12-06 2 2023-12-08 1 2023-12-11 1 2023-12-12 1 2023-12-13 1 2023-12-17 2 2023-12-20 1 2023-12-23 2 2023-12-26 3 2023-12-29 2 2024-01-03 1 2024-01-11 1 2024-01-17 1 2024-01-18 1 2024-01-22 1 2024-01-26 1 2024-01-31 2 2024-02-04 1 2024-02-15 2 2024-02-19 2 2024-02-20 1 2024-02-23 1 2024-02-29 3 2024-03-02 3 2024-03-04 1 2024-03-07 1 2024-03-15 2 2024-03-21 1 2024-03-23 1 2024-04-01 2 2024-04-02 1 2024-04-11 2 2024-04-23 1 2024-04-29 3 2024-05-07 3 2024-05-08 4 2024-05-13 1 2024-05-14 1 2024-05-15 2 2024-05-19 3 2024-05-21 1
인기글
엄마표영어 기록) 노부영 Dry Bones
2024. 4. 6. SATDry Bones딸이 직접 고른 책.단순히 뼈가 좋다고 해서 표지만 보고 고름..…
육아서) 부모가 아차하는 사이, 나쁜 동화가 아이를 망친다. (아이책도 잘 골라야 하는 이유)
43개월 아이. 책을 좋아하고 잘 보는데.. 최근에 고민하던 부분을육아서를 통해서 조금은 해소가 되어 기록 …
어린이 큐티 1. 하나님의 사랑으로 사랑해요 (고린도전서 13장 4-5절)
1월 4일아이들과 아침 첫 QT하나님의 사랑으로 사랑해요하나님은 우리를 사랑하세요.하나님의 사랑으로 우리도 …
어린이 큐티 8. 하나님을 따랐던 룻 (룻기 1장 16절) _ 매일 큐티 한 달을 넘기며
아이들과 함께 하는 어린이큐티 8번째 이야기. 그리고 오늘(2/6)로 큐티 34일째가 되었다.하루도 빠짐없이…
어린이 큐티 9. 하나님은 우리에게 길을 보여 주세요 (시편 32편 8절) _ 큐티 매일하기 50일을 넘기며
오늘로써 56일째 아이들과 큐티 진행 중..!놀랍고 놀랍다. 하루도 빠지지 않고 50일을 넘기게 되었다.묵상…
sonday morning © sondaymorning.com All rights reserved. powered by modoo.io